지금 당장 고양이' 밥그릇'을 높은 곳으로 옮겨야 하는 이유

지금 당장 고양이 밥그릇을 높은 곳으로 옮겨야 하는 이유가 밝혀져 화제다.


구글이미지 캡처 (이하)

사람과 동물들은 밥을 먹을 때 너무 낮은 곳에 음식이 있으면 제대로 식사하기 힘들어 한다.
모든 사람과 동물이 그러하지만 특히 고양이는 자신의 키보다 낮은 밥그릇 높이는 심각한 질병을 유발 할 수 있다.
밥그릇 높이를 높은 곳으로 옮겨야 하는 것은 고양이를 키우는 집사라면 반드시 지켜야 하는 부분이다.
그럼 밥그릇을 높은 곳으로 옮겼을 때 고양이에게 일어나는 변화를 보도록 하자.

1. 고양이 턱드름 예방



고양이는 강아지에 비해 스스로 자기 자신을 관리한다.
그루밍을 직접 하며 늘 청결한 상태를 유지하려고 한다. 그러나 그루밍을 할 수 없는 턱은 청결하지 다른 곳 보다는 
청결하지 못해 간혹 여드름이 난다.
다양한 원인 중 대표적인 것은 밥그릇 높이다.
밥그릇 위치가 낮은 곳에 놓여 있다면 고양이 턱이 자주 닿게 된다. 그루밍을 할 수 없는 턱에 
자주 밥그릇이 닿게되면 사료에 있는 기름성분으로 인해 여드림이 생길 가능성이 크다.

2. 수염 피로증 예방



고양이의 수염은 자신을 보호하는 역할을 하는 동시에 음식을 찾아내고, 포식자를 감지한다.
많은 역할을 수행하는 수염은 고양이가 가장 민감한 신체 부위 중 하나로 꼽히며 고양이가 밥을 먹기 위해
고개를 숙일 때 수염이 닿게 된다면 이것 또한 스트레스를 받는다고 한다.
수염 피로증을 피하기 위해서는 그릇을 높이를 높여야 한다.

3. 토하는 횟수를 줄일 수 있다.



다른 동물들보다 고양이는 구토를 자주한다. 특히 목 안쪽을 자극받게 되면 바로 토하는 신체 구조를 가지고 있어서 
밥그릇이 만약 낮게 되어 있다면 바로 높이 올려줘야 한다.
척추에서 갑자기 목이 꺽어지는 자세로 사료를 먹거나 물을 먹게되면 식도를 음식이 자극하면서 
목을 자극해 구토를 유발시킨다.
공유하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