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 속에서 '이건 꿈이야' 라고 절대 말하지 마세요.

꿈 속에서 자각하고 '이건 꿈이야'라고 말하면 벌어지는 충격적인 변화가 화제다.
우리는 가끔 꿈 속에서 스스로 꿈이라는 것을 자각하는 '자각몽'을 꾸는 경우가 있을 것이다.
이럴 때 입 밖으로 '이건 꿈이야'라고 말하면 안되는 일화가 공개되면서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이유가 올라왔다.


구글이미지 캡처 

네이트 '판'에 자각몽을 실제로 경험하며 꿈 속에서 '이건 꿈이야'라고 말한 뒤 벌어지는 상황에 대해
글이 올라왔다.
자각몽이란 꿈속에 있다는 것을 자각하면서 꿈을 꾸는 상태를 의미하며 자각몽을 통해 스트레스를 해소하고
억눌린 자아를 되살릴 수 있다는 미국 시카고 대학 수면 실험실의 스티븐 라버지 학자의 주장도 있었다.
이 신비한 꿈은 영화 소재로도 쓰이며 사람들에게 알려졌지만 아직은 생소할 수 있다.



자각몽을 꾼 누리꾼에 의하면 꿈 속에서 자각하고 "아 이거 꿈이네?"라고 말했더니 꿈 속에서 
웃고 있던 친구들이 갑자기 정색하면서 자신을 쳐다보았다고 한다.
잠에서 깬 누리꾼은 그 때부터 가위에 눌렸으며 여태 눌렸던 가위중에 가장 무서운 가위를
눌리는 경험을 했다고 밝혔다.


네이트'판'

최근 자각몽에 대한 학자들의 주장이 뒷받침 되며 꿈에서도 통제할 수 있는 능력을 얻을 수 있다 말에
호기심에 시도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그러나 자각몽의 부작용 역시 무시할 수 없다.
자각몽에 심취하게 되면 현실과 꿈을 구분 못 할 수 있고, 수면을 취하지 못해 낮에도 피곤함이
이어질 수 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인셉션이다.", "위험해도 한 번 도전 해보고 싶다.", "꿈이 통제가 가능하다니.. 신기하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공유하기